경남여성회

    아이디저장

         

img4.gif

 

 전체 773건, 1 / 31 페이지
작성자
  경남여성회2020-05-29 15:06:30 | 조회 : 25  
제목   (성명) 아무도 처벌받지 않았다 20200528


아무도 처벌받지 않았다!
조선일보 전기자 조희천의 대법원 무죄판결을 강력 규탄한다!

고 장자연 배우를 성추행했다고 지목되어 재판에 넘겨졌던 조선일보 전 기자 조희천에 대해 오늘 대법원은 검사의 항소를 기각하면서 조희천의 무죄를 확정했다. 허망함이 이런 것일까! 고 장자연 배우가 죽음으로 고발한 성착취 사건에 대해 사법부는 어느 누구에게도 책임을 묻지 않았다. 피해자는 있지만 가해자는 없는 사건이 되어버렸다.

고 장자연 배우의 유서에는 신인 ‘여’배우를 성착취 했던 언론사 대표와 방송PD, 대기업 사장 등이 등장했지만 법원은 기획사 대표만을 고작 ‘폭행죄’로 징역 4월, 집행유예 1년을 선고했을 뿐이다. 그리고 유일하게 기소된 조선일보 전 기자에 대해 “직원들이 수시로 왔다갔다 하는 곳에서의 강제추행은 가능하기 어렵다”, “성추행이 있었으면 생일파티 분위기는 안 좋았을 것”이라는 납득하기 어려운 이유로 내린 1, 2심의 무죄 선고에 대법원은 오늘 손을 들어주었다.

정부와 국회가 ‘텔레그램 성착취’에 엄중 대응하겠다고 밝히고 텔레그램 성착취 방에 입장한 자 모두를 공범으로 수사하겠다고 밝힌지 한달이 채 되지 않았다. ‘성착취’는 책임지지 않은 공모자들이 쌓아온 견고한 성(城)이기에 공모자 한 명 한 명에 책임을 묻지 않으면 흔들리지 않는다. 이것이 “그 방에 입장한 모두가 공범”이라고 외쳤던 이유다. 그러나 오늘의 판결은 소위 힘있는 사람들이 벌이는 ‘성착취’ 사건에 대해 사법정의가 살아있는지 의문을 품게 만들었다. 힘있는 자들에게는 책임을 묻지 않으면서 “모두가 공범”이라는 외침은 얼마나 허망한가. 누가 우리 사회와 사법부가 모두에게 평등하고 정의롭다고 믿겠는가!

이로써 직접적인 가해자에 대한 응당한 처벌, 이를 통한 고 장자연 배우의 명예 회복은 요원한 일이 되어버렸다. 고 장자연 배우 사건의 진상규명과 정의로운 해결을 원했던 국민들의 간절함도 무참히 짓밟혔다. 권력의 카르텔에 균열을 내고 여성폭력에 대한 사회정의를 바로 세우는 길이 이처럼 어렵다는 것을 다시한번 확인한다. 그렇지만 우리는, 그리고 우리 시민사회는 이에 굴하지 않을 것이다. 남성권력 카르텔에 균열을 내기 위해, 잘못을 한 사람은 반드시 처벌받고 책임을 지게 하기 위해 싸워나갈 것이다. 그래서 반드시 고 장자연 배우의 명예가 회복되도록 할 것이다.


2020년 5월 28일

한국여성단체연합
경기여성단체연합 경남여성단체연합 광주전남여성단체연합 대구경북여성단체연합 대전여성단체연합 부산여성단체연합 전북여성단체연합 경남여성회 기독여민회 대구여성회 대전여민회 부산성폭력상담소 새움터 성매매문제해결을위한전국연대 수원여성회 여성사회교육원 울산여성회 제주여민회 제주여성인권연대 젠더정치연구소 여.세.연 천안여성회 평화를만드는여성회 포항여성회 한국성인지예산네트워크 한국성폭력상담소 한국여성노동자회 한국여성민우회 한국여성연구소 한국여성의전화 한국여성장애인연합 한국여신학자협의회 한국이주여성인권센터 한국한부모연합 함께하는주부모임

목록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공지   국가인권위원회의 차별금지법 제정 권고를 환영한다! 경남여성회 2020/06/30  7
공지   N번방 시민방범대 경남여성회 2020/03/31  30
공지   디지털 기반 성착취 성폭력 범죄의 강력한 대응체계 수립 촉구 성명서 경남여성회 2020/03/30  27
공지   2019년 지정기부금 결산서 공고 경남여성회 2020/02/12  85
공지   홈페이지 회원가입은 전화로 신청해주세요 해피웹 2018/07/13  450
공지   경남여성회정기총회위임장양식입니다. 경남여성회 2017/02/09  745
공지   해피빈 후원금 모금 협조 경남여성회 2009/02/09  3717
766    여성혐오 폭력 및 디지털 성착취 범죄 규탄 및 경남 대응체계 촉구 공동행동 일정 올립니다! 경남여성회 2020/05/11  32
765    <공 感 동 프로젝트> 시작합니다! 경남여성회 2020/06/09  40
764    #여성,세상을바꾼다! 여성정치 아카데미 2. 경남여성회 2020/06/03  54
   (성명) 아무도 처벌받지 않았다 20200528 경남여성회 2020/05/29  25
762    여성에 대한 폭력과 혐오 사법부가 공범이다 경남여성회 2020/05/18  35
761    여성혐오폭력 및 디지털 성착취 대응체계 촉구 기자회견문 경남여성회 2020/05/11  44
760     (성명)이제는 성평등 국회다 경남여성회 2020/05/07  26
759    버닝썬 사건 솜방망이 처벌 더이상 용납할 수 없다 경남여성회 2020/04/17  41
758    세월호참사 6주기입니다. 경남여성회 2020/04/16  33
757    피해자와 시민들이 지켜본다 텔레그램 성착취 사건 이제 시작이다 경남여성회 2020/04/13  35
756    4월15일 우리 모두 투표합시다. 경남여성회 2020/04/13  30
755    20대 총선 성평등 정책 도입과 추진을 위한 협약식 경남여성회 2020/04/09  33
754    21대 국회의원 총선거 경남 후보들은 젠더폭력과 혐오업는 사회 성평등사회를 보장하는 법 제도 마련에 앞장서야 한다 -기자회견 경남여성회 2020/04/07  34
753    3.8세계여성의 날 기념 제 36회 한국여성대회 온라인 개최 경남여성회 2020/03/30  31
752     2018년 지정기부금 결산 공고 경남여성회 2019/03/08  222
751    2017년 지정기부금 결산 공고 경남여성회 2018/02/09  778
750    2016년 지정기부금 결산 공고 경남여성회 2017/02/27  812
749    제34차 정기총회 공지합니다. 경남여성회 2019/12/26  71
목록  1 [2][3][4][5][6][7][8][9][10]..[31] 다음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Webzang